인생은 꿈 104233


인생은 꿈

날짜 : 20151118 ~ 20151206

장소 : 여우별씨어터 구.내여페극장

서울 연극

바로크 문학의 꽃-칼데론의 희곡을 만나다 극단 작은신화가 스페인 바로크 문학의 대가이자 스페인 문학에서 돈키호테의 세르반테스 만큼이나 영향력이 지대했던 작가인 페드로 칼데론 드 라 바르카의 인생은 꿈을 선보인다 극단 작은신화는 그동안 우리연극 만들기를 비롯한 여러 창작극 작업을 이어나가면서도 국내에 소개되지 않았던 해외 번역극과 고전을 새롭게 해석한 무대 역시 꾸준히 선보여 왔다 칼데론의 2백여편에 이르는 작품 중 최고로 꼽히는 작품 인생은 꿈은 파란만장한 인생 역전의 장을 마주하게 하여 과연 산다는 것이 무엇인지 생각하게 하는 작품이다 / 시적 언어로 표현된 바로크 문학의 정수 인생은 꿈은 화려하면서도 웅장하고 품위있는 고전에 목마른 관객들에게 단비와 같이 느껴질 작품이다 스페인 황금세기 문학의 정점에 있는 인생은 꿈은 하나의 스토리를 가진 장편 서사시처럼 쓰여졌다 본 공연은 이러한 화려하고 장식적인 바로크 시대의 시적 표현 기법을 십분 돋보이게 하면서도 고전의 품격을 온전히 전달한다 또한 결코 지루하거나 답답하지 않은 스펙타클한 극적 전개 속에서 현대의 관객들에게 재미있게 다가갈수 있도록 다듬어졌다 아름다운 시적 언어의 표현과 상징적인 은유로 가득한 텍스트에는 도덕적, 신학적, 철학적 깊이가 더해져 꿈과 현실의 경계는 무엇이며 그 속에서 우리는 어떻게 살아야 하는지에 대한 화두를 던져준다 / 삶에 대한 성찰을 전해주는 공연 인생은 꿈은 불길한 예언 때문에 태어나자마자 버려진 왕자가 마치 꿈을 꾸듯 왕자와 죄인의 신분을 오가며 겪게 되는 내면적인 고뇌와 세상의 허와 실, 꿈과 현실을 함께 보여주면서 인생의 진정한 의미를 깨닫게 한다 꿈과 현실을 넘나들며 이끌어 내는 상상의 세계는 관객들을 현실에서 벗어나게 하는 것이 아니라 삶을 새로운 시각으로 다시 보게 할 것이다 / 흥미진진한 전개와 다양하고 풍부한 극적 요소들! 인생은 꿈에는 오이디프스에서 보여진 살부에 대한 예언으로 부터 거지와 왕자, 아이언 마스크, 광해 등에서도 차용된 하루아침에 신분이 극과 극으로 뒤바뀌는 상황이 거리낌 없이 벌어진다 정글북이나 늑대인간 등에서 볼 수 있었던 야수에서 인간으로 다시 야수로 돌아가는 모티브도 살아있다 또한 남녀 간의 사랑과 배신, 신분차이에 의한 파탄 난 연인에 대한 복수의 실행, 나라에 대한 충성과 자식에 대한 연민 때문에 벌어지는 갈등과 권력을 향한 욕망에 이르기까지 다양하고도 충격적인 장면들이 대립각을 세우며 펼쳐진다 이러한 장면들이 단순한 직선적 전개가 아닌 복잡 미묘한 복선구조의 버라이어티한 전개로 펼쳐지며 극의 흥미를 더해준다 / 시놉시스 점성학에 매료된 바실리오왕은 자신의 아들인 세히스문도 왕자가 태어나기도 전에 보여준 여러 가지 징조들을 통해 자신의 나라인 뽈로니아에 재난을 가져올 것이라는 것을 알게 된다 바실리오왕은 왕자가 태어나자마자 죽었다고 발표하고 왕자를 산속 깊은 탑 안에 숨겨서 자라도록 한다 세월이 흘러 왕자가 장성하자 왕은 비로소 왕자가 죽은 것이 아니라 살아 있다 밝힌다 왕은 충실한 신하인 클로문도에게 만약 세히스문도가 예언대로 재앙을 가져올 악인이라면 다시 잠을 재워 그가 왕자였던 잠시의 순간을 꿈이라고 믿게 만들자고 제안하는데.../ 출연진 이스똘포 : 박지호, 바실리오 : 이규동, 세히스문도 : 오현우, 끌라린 : 김지용, 에스뜨레아 : 구선화, 로사우라 : 빙진영, 앙상블 : 이승현, 끌로딸도 : 장영철, 앙상블 : 서준모

문의 : 02-889-3561,2

관람 URL 바로가기

지도로 위치 확인

주소 : 서울특별시 종로구 대학로8가길 30 지하 1층