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1서울국제공연예술제_리어왕(King Lear) 18422


2011서울국제공연예술제_리어왕(King Lear)

날짜 : 20111004 ~ 20111006

장소 : 대학로예술극장 대극장

기타

[작품소개]

리어왕에게는 고네릴·리건·코델리아라는 3명의 딸이 있었는데, 리어왕이 너무 늙어 딸들에게 국토를 나누어 주기로 결정하고 딸들이 자기를 얼마나 사랑하는가를 물어본다. 고네릴과 리건은 그들의 사랑을 과장하여 표현하였으나 성실한 코델리아는 자식으로서 효성을 다할 뿐이라고 덤덤하게 대답하였다. 이에 노한 국왕은 코델리아를 추방하고 국토를 두 딸에게만 나누어 준다.
그러나 국토를 물려 받은 두 딸의 냉대를 참지 못한 리어왕은 충신 켄트와 어릿광대를 데리고 궁전을 나와 폭풍우가 몰아치는 황야를 헤매면서 불효한 두 딸을 저주하며 광란한다. 이윽고 리어왕은 왕도 한 인간에 불과하며, 인간은 한낱 동물에 지나지 않음을 깨닫는다. 프랑스의 왕비가 된 코델리아는 부왕의 참상을 전해 듣고 아버지를 구하기 위해 군대를 이끌고 영국으로 진격하였으나 싸움에 지고, 아버지와 함께 포로가 되어 코델리아는 병사의 손에 교살된다. 리어왕은 죽은 딸의 시체를 안고 슬픔에 못이겨 절명한다. 나머지 두 딸 고네릴과 리건은 불륜을 저질러 파탄에 이르고, 고네릴의 남편 알바니 공작이 왕위에 오른다.

[기획의도]

세익스피어의 4대 비극 중 그 비극성이 가장 뛰어나다는 평가를 받고있는 “리어왕”.
<극단 숲>의 “리어왕”은 모든 것이 완벽한 화려한 궁전과 있는 것이라고는 풀뿐인 드넓은 광야. 이 두가지의 대비되는 무대를 통해 소유한 것들은 전부 허상이었으며 결국은 아무것도 남지 않는다는 것을 극명하게 보여줄 것이다..
또한 ‘모든 것을 소유한 자’였던 리어왕의 절규는 드넓은 광야를 고통으로 가득 메우며 소유에 대한 모든 것들이 덧없었음을 알려준다. 절망과 고통에 휩싸인 리어왕의 곁에서 그와 함께 늙어가는 광대의 모습은 마치 거울처럼 리어왕의 고통과 삶을 반추하고, 소유하려고 하는 자와 아무것도 소유하지 않은 자의 결과적인 동일함을 보여줄 것이다.

<극단 숲>의 “리어왕”은 수많은 셰익스피어의 번역본 중 가장 뛰어난 평가를 받고 있는 신정옥 번역본을 통해 원작이 가지고 있는 묘미를 최대한 살렸다.
또한 작품이 가진 비극성을 극명하게 보여줄 리어왕 역에는 풍부한 성량과 멋진 음색을 소유한 배우 이문수가, 그와 함께 늙어가는 광대역에는 뛰어난 연기력을 인정받은 배우 김영을 캐스팅, 지금까지와는 전혀 다른 새로운 “리어왕”의 모습을 보여줄 것이다.
이렇듯 <극단 숲>에서는 관객들에게 지금까지와는 다른 새로운 “리어왕”을 보여주기 위해 무대 위에서 실제로 음악을 연주하는 등의 다양한 연극적 상상력을 동원, 여러 가지 현대적 해석을 통해 재미와 예술로서의 연극을 지향하여 새로운 “리어왕”을 창조하고자 한다.

[아티스트 소개]

연 출 : 임 경 식 (서경대학교 예술대학장, 연출가)
2002년 3월 <극단 숲>을 창단. 국내초연 명작들을 재미있고 심도있게 형상화하여 진정한 연극적 재미와 예술로서의 연극성을 통합한 작품들을 다수 소개해 왔다.

<배우>
리어왕_ 이문수(Lee Mun-su)
거너릴_ 정희라(Jeong Hui-ra)
리이건_ 강양은(Kang Yang-eun)
코딜리어_ 성미리(Seong Mi-ri)
알바니공작_김용준(Kim Yong-jun)
콘월공작_ 권용식(Kwon Yong-sik)
글로스터백작_ 김종구(Kim Jong-gu)
켄트백작_ 김동찬(Kim Dong-chan)
에드거_ 김현진(Kim Hyeon-jin)
에드먼드_ 신대식(Shin Dae-sik)
오즈왈드_ 김성환(Kim Seong-hwan)
광 대_ 김 영(Kim Yong)
프랑스 왕_ 김장호(Kim Jang-ho)
버건디 공작_ 박가람(Park Ga-ram)

문의 : 02-940-7699

관람 URL 바로가기

지도로 위치 확인

주소 : 서울특별시 종로구 대학로10길 17 대학로예술극장 대극장