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물스물 차이무 다섯번째]양덕원 이야기 104941


[스물스물 차이무 다섯번째]양덕원 이야기

날짜 : 20160108 ~ 20160131

장소 : 대학로 예술마당

서울 연극

국내 최고를 자랑하는 탄탄한 배우진과 사회문제에 대한 예리한 감수성과 비판의식으로 작품성과 대중성을 함께 확보 해온 창작집단 차이무가 2015년 성년을 맞아 더욱 화려한 라인업으로 관객과 만난다! 가슴 한 켠이 따뜻해 지는 그 겨울풍경 양덕원 이야기 마지막 발걸음을 떼지 못하는 아버지의 마지막 소원 3시간 후면 돌아가신다는 아버지를 집으로 모신 가족들 이제 남은 시간은 30분 가족들은 아버지와의 추억을 더듬으며 마지막 가시는 길 편히 해드리려 합니다 그러나 아버지는 3시간이 지나도 하루가 지나도 마지막 숨을 놓지 못하고 3일 후 가족들은 다시 흩어지고 아버지가 위독하실 때 마다 고향과 서울을 오가는 생활이 계속됩니다 그렇게 시간은 흘러 한달이 훌쩍 지나고 계절은 바뀌어 가는데 가족을 두고 차마 떠나지 못하는 아버지의 마지막 소원은... 나의 또 다른 이름, 가족 아버지의 죽음을 앞두고 아들과 딸은 아웅다웅 다툽니다 지나간 과거의 이야기로 죽은 후 남겨질 재산배분 문제로 자신의 아내와 아이들을 변호하는 과정에서 우리는 자신의 모습을 발견하게 됩니다 사소한 일로 투정하고 똑같은 이유로 싸우지만 오늘을 건강하고 행복하게 살 수 있는 이유는 언제나 어떤 상황에서도 내편이 되어주는 든든한 가족이 있기 때문이 아닐까요 양덕원 이야기는 그저 있는 그대로 한 가족의 모습을 보여주며 극 속에서 두고 온 나의 어머니 빈 채 남겨진 쓸쓸한 나의 고향집을 떠올리며 삶 속의 소중한 것들을 다시금 되돌아보게 됩니다 다른 차이무 작품과 같이 허를 찌르는 웃음도 있지만 객석을 서서히 물들여가는 잔잔한 웃음이 함께하는 양덕원 이야기 마치 지갑 속에서 존재 조차 모른 채 살고 있던 옛날 사진을 들여다 보듯 그 시절의 정서와 감정이 되살아 나는 듯 마음이 훈훈해짐을 경험하게 됩니다 작품이 가지고 있는 가슴따뜻한 스토리, 주제의 튼실함, 솔직담백한 우리의 이야기가 새로운 연출, 새로운 배우들과 만나 또 다른 색깔의 감동과 웃음이 함께 하는 공연으로 완성됩니다 차이무 20주년, 마지막 이야기 국내 최고를 자랑하는 탄탄한 배우진과 다양한 라인업, 늘 작품성과 대중성을 함께 확보해 온 창작집단 차이무 극단 차이무가 2015년 창단 20주년을 맞아 풍성한 작품으로 성년 잔치를 열었습니다 달빛 요정과 소녀, 거기, 꼬리솜 이야기를 잇는 창작신작 원파인데이 그리고 마지막 작품 양덕원 이야기까지 이제 지난 20주년을 갈무리하고 앞으로의 새로운 발걸음을 내딛습니다 차이무의 무대는 사회문제에 대해 예리한 감수성과 비판의식을 놓치지 않으면서도 유머를 잃지 않고 이 시대를 살고 있는 관객들 모두에게 내가 사는 세상의 이야기, 과거나 미래가 아닌 지금 이 순간에 대한 이야기를 전달합니다 이번 20주년 공연 역시 차이무 특유의 정신과 기발한 기법으로 우리의 삶을 뒤돌아보게 하는 재미와 감동을 선사합니다 출연진 엄마 박지아 이지현, 지씨 강신일 정석용, 큰아들 관우 박원상 김민재, 작은아들 관모 김두진, 딸 영 김미수

국내 최고를 자랑하는 탄탄한 배우진과 사회문제에 대한 예리한 감수성과 비판의식으로 작품성과 대중성을 함께 확보 해온 창작집단 차이무가 2015년 성년을 맞아 더욱 화려한 라인업으로 관객과 만난다! 가슴 한 켠이 따뜻해 지는 그 겨울풍경 양덕원 이야기 마지막 발걸음을 떼지 못하는 아버지의 마지막 소원 3시간 후면 돌아가신다는 아버지를 집으로 모신 가족들 이제 남은 시간은 30분 가족들은 아버지와의 추억을 더듬으며 마지막 가시는 길 편히 해드리려 합니다 그러나 아버지는 3시간이 지나도 하루가 지나도 마지막 숨을 놓지 못하고 3일 후 가족들은 다시 흩어지고 아버지가 위독하실 때 마다 고향과 서울을 오가는 생활이 계속됩니다 그렇게 시간은 흘러 한달이 훌쩍 지나고 계절은 바뀌어 가는데 가족을 두고 차마 떠나지 못하는 아버지의 마지막 소원은... 나의 또 다른 이름, 가족 아버지의 죽음을 앞두고 아들과 딸은 아웅다웅 다툽니다 지나간 과거의 이야기로 죽은 후 남겨질 재산배분 문제로 자신의 아내와 아이들을 변호하는 과정에서 우리는 자신의 모습을 발견하게 됩니다 사소한 일로 투정하고 똑같은 이유로 싸우지만 오늘을 건강하고 행복하게 살 수 있는 이유는 언제나 어떤 상황에서도 내편이 되어주는 든든한 가족이 있기 때문이 아닐까요 양덕원 이야기는 그저 있는 그대로 한 가족의 모습을 보여주며 극 속에서 두고 온 나의 어머니 빈 채 남겨진 쓸쓸한 나의 고향집을 떠올리며 삶 속의 소중한 것들을 다시금 되돌아보게 됩니다 다른 차이무 작품과 같이 허를 찌르는 웃음도 있지만 객석을 서서히 물들여가는 잔잔한 웃음이 함께하는 양덕원 이야기 마치 지갑 속에서 존재 조차 모른 채 살고 있던 옛날 사진을 들여다 보듯 그 시절의 정서와 감정이 되살아 나는 듯 마음이 훈훈해짐을 경험하게 됩니다 작품이 가지고 있는 가슴따뜻한 스토리, 주제의 튼실함, 솔직담백한 우리의 이야기가 새로운 연출, 새로운 배우들과 만나 또 다른 색깔의 감동과 웃음이 함께 하는 공연으로 완성됩니다 차이무 20주년, 마지막 이야기 국내 최고를 자랑하는 탄탄한 배우진과 다양한 라인업, 늘 작품성과 대중성을 함께 확보해 온 창작집단 차이무 극단 차이무가 2015년 창단 20주년을 맞아 풍성한 작품으로 성년 잔치를 열었습니다 달빛 요정과 소녀, 거기, 꼬리솜 이야기를 잇는 창작신작 원파인데이 그리고 마지막 작품 양덕원 이야기까지 이제 지난 20주년을 갈무리하고 앞으로의 새로운 발걸음을 내딛습니다 차이무의 무대는 사회문제에 대해 예리한 감수성과 비판의식을 놓치지 않으면서도 유머를 잃지 않고 이 시대를 살고 있는 관객들 모두에게 내가 사는 세상의 이야기, 과거나 미래가 아닌 지금 이 순간에 대한 이야기를 전달합니다 이번 20주년 공연 역시 차이무 특유의 정신과 기발한 기법으로 우리의 삶을 뒤돌아보게 하는 재미와 감동을 선사합니다 출연진 엄마 박지아 이지현, 지씨 강신일 정석용, 큰아들 관우 박원상 김민재, 작은아들 관모 김두진, 딸 영 김미수

국내 최고를 자랑하는 탄탄한 배우진과 사회문제에 대한 예리한 감수성과 비판의식으로 작품성과 대중성을 함께 확보 해온 창작집단 차이무가 2015년 성년을 맞아 더욱 화려한 라인업으로 관객과 만난다! 가슴 한 켠이 따뜻해 지는 그 겨울풍경 양덕원 이야기 마지막 발걸음을 떼지 못하는 아버지의 마지막 소원 3시간 후면 돌아가신다는 아버지를 집으로 모신 가족들 이제 남은 시간은 30분 가족들은 아버지와의 추억을 더듬으며 마지막 가시는 길 편히 해드리려 합니다 그러나 아버지는 3시간이 지나도 하루가 지나도 마지막 숨을 놓지 못하고 3일 후 가족들은 다시 흩어지고 아버지가 위독하실 때 마다 고향과 서울을 오가는 생활이 계속됩니다 그렇게 시간은 흘러 한달이 훌쩍 지나고 계절은 바뀌어 가는데 가족을 두고 차마 떠나지 못하는 아버지의 마지막 소원은... 나의 또 다른 이름, 가족 아버지의 죽음을 앞두고 아들과 딸은 아웅다웅 다툽니다 지나간 과거의 이야기로 죽은 후 남겨질 재산배분 문제로 자신의 아내와 아이들을 변호하는 과정에서 우리는 자신의 모습을 발견하게 됩니다 사소한 일로 투정하고 똑같은 이유로 싸우지만 오늘을 건강하고 행복하게 살 수 있는 이유는 언제나 어떤 상황에서도 내편이 되어주는 든든한 가족이 있기 때문이 아닐까요 양덕원 이야기는 그저 있는 그대로 한 가족의 모습을 보여주며 극 속에서 두고 온 나의 어머니 빈 채 남겨진 쓸쓸한 나의 고향집을 떠올리며 삶 속의 소중한 것들을 다시금 되돌아보게 됩니다 다른 차이무 작품과 같이 허를 찌르는 웃음도 있지만 객석을 서서히 물들여가는 잔잔한 웃음이 함께하는 양덕원 이야기 마치 지갑 속에서 존재 조차 모른 채 살고 있던 옛날 사진을 들여다 보듯 그 시절의 정서와 감정이 되살아 나는 듯 마음이 훈훈해짐을 경험하게 됩니다 작품이 가지고 있는 가슴따뜻한 스토리, 주제의 튼실함, 솔직담백한 우리의 이야기가 새로운 연출, 새로운 배우들과 만나 또 다른 색깔의 감동과 웃음이 함께 하는 공연으로 완성됩니다 차이무 20주년, 마지막 이야기 국내 최고를 자랑하는 탄탄한 배우진과 다양한 라인업, 늘 작품성과 대중성을 함께 확보해 온 창작집단 차이무 극단 차이무가 2015년 창단 20주년을 맞아 풍성한 작품으로 성년 잔치를 열었습니다 달빛 요정과 소녀, 거기, 꼬리솜 이야기를 잇는 창작신작 원파인데이 그리고 마지막 작품 양덕원 이야기까지 이제 지난 20주년을 갈무리하고 앞으로의 새로운 발걸음을 내딛습니다 차이무의 무대는 사회문제에 대해 예리한 감수성과 비판의식을 놓치지 않으면서도 유머를 잃지 않고 이 시대를 살고 있는 관객들 모두에게 내가 사는 세상의 이야기, 과거나 미래가 아닌 지금 이 순간에 대한 이야기를 전달합니다 이번 20주년 공연 역시 차이무 특유의 정신과 기발한 기법으로 우리의 삶을 뒤돌아보게 하는 재미와 감동을 선사합니다 출연진 엄마 박지아 이지현, 지씨 강신일 정석용, 큰아들 관우 박원상 김민재, 작은아들 관모 김두진, 딸 영 김미수

문의 : 02-747-1010

관람 URL 바로가기

주소 : 서울특별시 종로구 이화장길 26 대학로 예술마당