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1 SCF 서울 국제 안무 페스티발<본선공연 11/24> 18477


2011 SCF 서울 국제 안무 페스티발<본선공연 11/24>

날짜 : 20111124 ~ 20111124

장소 : 아르코예술극장 소극장

기타

2011 서울 국제 안무 페스티발 2011 Seoul International Choreography Festival <서울 국제 안무 페스티발>은 한국의 유능한 안무가를 발굴하여 세계적인 무용가로 성장할 수 있도록 국제무대로 진출시키는 것을 최우선의 목적으로 한다. 세계적인 추세에 따라 안무력에 비중을 둔 선발 원칙에 의거하여 가장 창의적인 무용가를 발굴하는데 주력한다. 객관적인 심사를 위해 해외 유명 문화예술인의 초빙을 의무화하였으며, 국내에서는 무용 외의 예술 종사자를 초빙하여 종합적인 창의력 평가가 이루어질 수 있도록 제도화했다. 또한, 본 대회 참가자의 문호를 개방하여 국제교류와 무용 마켓의 역할을 담당한다. 국내 무용예술 교육이 안무와 창의력 증진으로 전환?유지될 수 있는 무용 환경을 조성한다. [작품소개] 유재미 “PAIR” 이 작품은 거울을 통해 ‘움직이고 있는 본질’과 ‘투영된 이미지’의 관계를 표현한다. 보는 나와 보이는 나 사이의 주체가 누구인지, 어떤 것이 우선인지 알 수 없이 서로가 서로를 끊임없이 움직이게 하는 순환. 내가 움직이면 투영된 이미지가 움직인다. 투영된 이미지는 또 나를 움직인다. 움직임이 움직임을 움직이는 움직임... 이주형 “소년의 거짓말(liar)” 3+5×4-1÷2×4-5+2÷4×2-1-3+5÷2-1+2×3÷5+2+4-3×1=18.7 ? - 인간은 살아가며 나아닌 다른 사람을 상대로 자기 자신을 위한 이익 또는 위기를 모면하거나 상처를 주지 않고 받지 않기 위해 거짓말을 하곤 한다. 좋게 또는 나쁘게 서로 속고 속이며 공생하는 인간관계에서 오해로 인해 나타나는 심리 상태를 이 작품으로 표현해보고자 한다. 장인선 “강박☆행” 정답이 없는 인생살이에 의존할 수 있는 곳은 어디 있는지 세계에 가면 괜찮을 런지, 허나 이마저 의존 할 수 없는 불확실한 현재가 되어버리는데... 이광석 “당신이 머문 자리는?” 끊임없이 멈추지 않고 춤을추면서 내자리를 찾고자 한다. 하루가 다르게 변해가는 혼잡한 세상속에서 당신에게 가는길을 찾아 오늘도 길을 나선다. 당신에게 가는길이 두 눈과 귀가 멀어야만 갈 수 있는 길이라 할지라도 결코 주저앉지 않도? 인도한다. 손유정 “하루(A day)” ‘자기 앞에 놓여 진 삶의 무게는 누구에게나 무겁고 무질서하다. 이것을 직시 동시에 모든 것이 일순간 허무해지고 삶 앞에서의 나는 나약해진다. 답은 오지 않는다. 답을 기다리지 말고 그렇게 살아내는 것이다.’ 한국적인 색체와 음악으로 무대를 장식한다. 절제된 움직임과 적절한 표현으로 여승이라는 이미지를 빗대어 관객에게 의도를 전달하고자 한다. [아티스트 소개] 유재미 - 2007 요코하마 댄스 콜렉션 R 그룹부문 “ELASTIC" - 2007 서울국제공연예술제 제 1회 서울 댄스 컬렉션 “보는 듯이” - 2008 문예진흥원 선정 신진예술가 지원 수혜 이주형 - 2008 10회 동경 나가노 국제무용콩쿠르 컨템포러리 시니어 전체 1등상 - 2010 한양대학교 대학원 무용학과 석사 졸업 - 2011 “이상한 사람은 엘리스”, “The beginning”, “oversleep” 장인선 - 서울국악예술고등학교 - 한국예술종합학교 예술사 실기과 한국무용 - 한국예술종합학교 전문사 창작과 재학 이광석 - 1990.2 서울 예술 대학교 무용과 졸업 - 1994.5 홍콩 국제 무용 콩쿠르 (최우수 무용수상, 최우수 안무상, 대상 수상) - 1999.11 제17회 일본 요꼬하마 무용 콩쿠르 (가나가와갱 예술무용협회 최우수상 수상) 손유정 - 2009 Selection of young art frontier(영아트 프론티어 선정) - 2010 Participation Avignon festival off(아비뇽 페스티벌 off)참가 - 무형문화재 정읍 설장구 이영상류 설장구 이수자

문의 : 02)325-5702

관람 URL 바로가기

지도로 위치 확인

주소 : 서울특별시 종로구 대학로8길 7 아르코예술극장 소극장