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BS교향악단 로맨틱 기획공연 시리즈II-클래식,춤을 추다 92594


KBS교향악단 로맨틱 기획공연 시리즈II-클래식,춤을 추다

날짜 : 20131205 ~ 20131205

장소 : 여의도 KBS홀

서울 음악

KBS교향악단 로맨틱 기획공연 시리즈 ∥ - 클래식, 춤을 추다

 

음악과 시는 많이 닮아 있다. 시의 운율은 마치 음악의 선율과 같이 아름답다. 누구나 시를 읽을 때면 음악을 떠올리게 된다. 음악과 무용은 뗄 수 없는 두 예술장르이다. 무용이 음악을 만날 때 두 예술의 아름다움이 비로소 완성되는 것이다.
KBS교향악단 로맨틱 클래식 시리즈는 이렇듯 클래식 음악과 타 예술을 접목시켜 그 새로운 아름다움과 조화를 만들고자 기획된 연주회이다. 딱딱하고 어려운 클래식 음악이 아닌 귀에 익은 선율들의 음악을 문학과 무용이라는 장르와 조화를 이루어 또 다른 감동과 재미를 선사한다. 아름다운 시가 음악을 만났을 때, 열정적인 무용이 음악을 만났을 때, 객석의 청중들이 느끼는 설렘과 감동은 두 배가 된다. 잔잔한 성우의 목소리로 들려주는 주옥같은 시와, 관객들을 사로잡는 무용수들의 아름다운 몸짓과 영상이 어우러져 한 편의 영화를 관람한 듯한 착각을 불러일으킨다. 늦가을과 초겨울 KBS교향악단이 마련하는 로맨틱 클래식 시리즈 “클래식, 시를 읽다”와 “클래식, 춤을 추다”는 일상에 지친 청중들에게 커피 한 잔의 여유와 잔잔한 감동을 불어넣어 줄 편안한 자리가 될 것이다.

 

2편 ? 클래식, 춤을 추다.
아름다움의 상징 발레, 정열의 춤 탱고, 우아한 왈츠... 춤의 종류는 다양하다. 이 춤들과 함께 빠질 수 없는 것이 바로 음악이다. 작곡가들은 춤을 위하여 음악을 쓰기도 하고, 또 어떠한 음악에 영감을 받아 춤을 만들기도 한다. 이렇듯 음악과 춤은 서로 얽히고 어우러져 하나의 작품을 탄생해 낸다. KBS교향악단 로맨틱 기획공연 시리즈 2탄은 “춤”과 “음악”이다. 관객들에게 너무나도 잘 알려진 크리스마스의 대표작품 차이콥스키 호두까기를 비롯하여 슈트라우스의 왈츠, 사라사테의 카르멘 환타지 등 다양한 장르의 춤과 음악을 선사한다. 이번 연주의 지휘를 맡은 Mark Gibson은 현재 루카 오페라극장과 음악 페스티벌의 예술감독으로 프로그램의 기획단계에서부터 참여하여 그의 풍부한 경험을 마음껏 발휘하였다. 특히 바이올린 협연으로 참여하는 루마니아 출신 Alexander Tomescu는 유럽 지역에서 활발히 활동하고 있는 젊은 연주자로 화려한 테크닉과 열정적인 무대는 관객들의 마음을 사로잡을 것이다. “클래식, 춤을 추다”는 12월 크리스마스와 연말연시를 맞이하여 연인과 가족들이 함께 관람할 수 있는 최고의 선물이 될 것이다.


<프로그램>
J. Strauss / Emperor Waltz 
P. Sarasate / Carmen Fantasy
A. Ponchielli / “Dance of the Hours” from La Gioconda 
P. I. Tchaikovsky - Suite from Nutcracker & Swan Lake
L. Delibes ? Suite from Sylvia 
B. Smetana - “Three dances” from <The Bartered Bride> 
※ 상기 프로그램은 연주자의 사정에 의하여 변경될 수 있습니다.


<출연자 프로필>

 


Mark Gibson / 지휘 

- 루카 오페라 극장 및 음악 페스티벌 음악감독
- 알라바마 심포니 오케스트라 수석 지휘자 및 Ash Lawn 서머 페스티벌 음악감독 역임
- 달라스 오페라, 클리블랜드 오페라, 잭슨빌 심포니, 로체스터 필하모니아 등 지휘

 

 

Alexander Tomescu / 바이올린
- 뉴욕 카네기홀, 도쿄 메트로 폴리탄 아트 센터 등에서 성공적인 연주 개최
- 크리스토프 에센바흐, 발레리 게르기예프 등과 연주
- 루마니아 TV 및 라디오 등에서 활발히 활동 

문의 : 02-6099-7400

관람 URL 바로가기

지도로 위치 확인

주소 : 서울특별시 영등포구 여의공원로 13 여의도 KBS홀